첫사랑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누구에게 사랑한다고 말한 적이 있다. 
어떤 이유로 헤어졌고 그는 다른이와 결혼을 했다.
첫 사랑이 영원하면 좋겠지만.. 
영원해야 사랑이며 그런 사랑을 원하지만 그건 극적인 일이다.
거짓이 아니길.. 영원할 수 있기를 바라며 다시 누군가에게 사랑한다고 말한다.
완전하다면 깨달았다면 자연스럽다면...
 
진짜배기의 영원한 사랑을 할 것이다.  
하지만 대부분 재있는 풋사랑에 허덕인다.
원한 것이 시시콜콜 했다면 성공이다.
다른 공허하지 않은 무엇이었다면 실패다.
여기에선 인내가 필요하다.
삶은 드라마보다 더 리얼하다.
- by 메이드 -

'일상생각(想像)'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광우병 반대  (0) 2008.05.04
어머니  (0) 2008.03.29
첫사랑  (0) 2008.03.28
생각을 먹고  (0) 2008.03.26
우레와 같은 침묵  (0) 2008.03.24
당신의 상상한 만큼  (0) 2008.03.16
Trackback 0 And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