들에 핀 민들레꽃 단상

|

 

 

[ 들에 핀 민들레꽃 단상 ]

 

인간의 손으론 빚을 수 없다.

이것은 신의 작품

완성도 100%

 

그저 감탄 아 소리만 나온다.

 

'일상생각(想像)'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처럼 통하다  (1) 2012.05.08
안덕면 대평리의 명당 바다낚시터  (0) 2012.05.02
들에 핀 민들레꽃 단상  (0) 2012.05.01
막바지 들녘에 봄꽃들  (0) 2012.04.28
벌총각과 벚꽃처녀  (0) 2012.04.21
제주시외버스 터미널  (0) 2012.04.17
Trackback 0 And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