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에 거처를 마련하다

|

 

 

 

다 양면이 있다.

좋지만 나쁘고 나쁘지만 좋다.

난 여기에 넌 저기에

모든 건 상대해 있다.

 

기뻐도 슬퍼도

희노애락은 삶으로서 같고

희고 검고 빨갛고 파래도

색은 빛으로서 같다.

 

 

'일상생각(想像)'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새해인사  (0) 2013.01.30
비료포대 해우소  (0) 2012.11.14
산에 거처를 마련하다  (0) 2012.11.09
사막에 오고가다  (0) 2012.11.08
닿지 않는 사랑  (0) 2012.09.25
마음은 바람을 타고  (0) 2012.09.12
Trackback 0 And Comment 0
prev | 1 | ···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 | 83 |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