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법'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9.10.29 수락산 단상
  2. 2009.08.11 원치 않는 지메일(GMAIL) 계정 오픈 (1)

수락산 단상

|


오래 간만에 만난 친구와 수락산을 산행했다. 서로가 나이를 먹으면서 마음은 넉넉해져 있었다.



올라 가는 길 바라본 수락산 정상


대한국민이 떵박이를 하사 받으사 4대강 미디어법 등 재앙의 선물들은 옵션으로 내려졌다.
죄는 졌으나 어쩔수 없다는 헌법재판소의 판결.. 가관이다.
성공한 쿠데타는 처벌할 수 없으며 대낮에 삼성무죄를 선언했던 유권무죄 유전무죄의 재판부
 용산참사자 유죄, 누구를 위한 법인지 한일합방도 그러고 보면 합법적이다
노무현을 검찰청에 불러들여 조여대며 실실 쪼개던 검찰들
...

그들만의 잔치에 약자를 위한 정의는 너무 더디지 않는가? 
 "인생은 아름답고 역사는 발전한다. 행동하지 않는 양심은 악의 편"
"민주주의 최후의 보루는 깨어있는 시민의 조직된 힘"

백성의 실낫같은 희망의 불씨를 이어갔던 사람들에게 경의를 표한다. 
깨어있는 사람들이여 국가를 혁명하라!


한 수녀가 수락산 산행길에 쉬고 있다.

Trackback 0 And Comment 0

원치 않는 지메일(GMAIL) 계정 오픈

|

< 마지막 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8월 강원도 원주의 하늘과 구름과 치악산 >



얼마전 검찰이 MBC, YTN 기자의 개인 메일을 들여다 보는 걸 보고서 분노를 느끼며 원치않는 GMAIL 계정을 만들었다.
검찰 경찰 이 버러지만도 못한 쓰레기 새끼들!!!

생명체에게 사생활을 보호 해줘야 하는 것은 생존을 위한 기초 조건이다.
그건 자연의 이치이다. 하물며 인간의 사생활은 말해서 무엇하랴.
재물로도 권력으로도 모자라 사생활 머리속까지 통제하려는 사악한 자본의 충견들에게 
존엄한 인생살이를 트루먼쇼 마냥 개까발림을 당하며 살 수는 없다.

난 너희들이 모르는 은밀한 이야기를 좀 해야겠다. 
 난 너희들이 경악해할 세상을 바꿀 거대한 모사를 좀 꾸며야겠다.
난 너희들이 두려워할 세상의 자금을 움켜쥘 세기의 작당을 좀 해야겠다.

인생은 자신이 무엇에 대한 희망의 결과와 잔재이다..

- by 메이드 -


Trackback 0 And Comment 1
  1. Favicon of https://sephia.tistory.com sephia 2009.08.11 15:36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그런 것은 같이 하는 것이 좋죠. ㄱ-

prev | 1 | next